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ICAS HUFS

나자르바예프 대통령, 벨로루시 도울 준비 완료




카자흐스탄의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대통령은 지난 토요일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경제포럼에서 카자흐스탄과 러시아가 관세동맹 협력국가로서 위기에 빠진 벨로루시를 도울 준비가 되어있다고 밝혔다.

나자르바예프는 “관세동맹 회원국 중 하나인 벨로루시는 매우 어려운 상황에 놓여있습니다. 나는 카자흐스탄과 러시아가 벨로루시를 돕는데 일조할 것이라 확신합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벨로루시가 현재 겪고 있는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벨로루시 국고의 근대화와 민영화에 적절한 투자를 할  것입니다”고 말했다.

6월 4일에 있었던 유라시아경제공동체 회의에서는 벨로루시에게 30억 달러 대출금을 3년 내 6회에 걸쳐 지급할 것을 승인했다. 

알렉세이 쿠드린(Aleksei Kudrin) 러시아 재무장관은 지난 목요일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기자들에게 1회차 대출지급액 8억 달러는 이번 달 안에 이루어질 것이라고 말하면서 대출조건은 벨로루시의 국제수지를 향상시키기 위한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작성일 : 2011. 06. 20

조회수 0회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