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ICAS HUFS

[우즈베키스탄] 대우인터네셔널·현대건설 탈리마르잔 화력발전소 현대화공사 착수




 대우인터네셔널과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12억 8천만달러가 투입되는 탈리마르잔 화력발전소 현대화 공사에 착수했다.

 

 지난 2013년 3월, 대우인터네셔널과 현대건설은 탈리마르잔 화력발전소 현대화 공사를 위한 하도급 업체 입찰에 참여하여 최종 선정되었다.

 

 계약에 따라, 두 회사는 3년 내 완공을 목표로 450MW급 복합발전기 2기를 건설할 예정이며 건설 후 총 발전용량은 93만kW로 이는 국내 원전 1기(100만kW)와 맞먹는 규모이다. 이 프로젝트는 엔지니어링, 구매, 건설 등 전 프로젝트 과정을 일괄 수행하는 턴키(Turn key)방식으로 진행하게 된다.

 

 또한 총 12억 8천만달러 상당의 프로젝트 비용은 아시아개발은행(ADB: Asian Development Bank)으로부터의 대출 3억 5천만달러와 일본 국제 협력 사업단(JICA: Japan International Cooperation Agency)으로부터의 대출 3억달러, 우즈베키스탄 부흥개발기금과 전력공사의 보유자금 6억 3천만달러로 이루어진다.

 

출처 : Uzdaily.com



작성일 : 2014. 06. 16

조회수 0회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