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ICAS HUFS

[우즈베키스탄] 재무부 우주베키스탄 국가 채무에 대해 발표





2020년 4월 1일 기준, 우즈베키스탄 정부의 이름으로 그리고 국가 보증을 토대로 끌어온 채무 잔액은 초기 계산에 따르면 182억 미국 달러의 가치이며, 국내총생산의 31.1% 달한다.

 

재무부 정보에 따르면, 1분기에 국외 채무는 5억 달러 또는 연 초 대비 2.9% 늘었고, 올해 4월 1일 기준, 161억 1,000만 달러에 혹은 국내총생산 대비 27.7%에 달하였다.

- 정부 이름으로 당겨온 국외 채무는 109억 달러이다. 정부가 보증한 국외 부채는 52억 달러이다.  국내 채무는 20조 솜(21억 달러) 혹은 국내총생산의 3.6%에 달한다.

- 정부의 이름으로 당겨온 국내 채무는 1조 7,000억 솜 (2억 달러)이며, 정부가 보장한 국내 채무는 18조 3,000억 솜 (19억 달러)이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국가 채무의 최근 년도 성장이 역동적임에도 불구하고, 국제 기준에 따르면 우즈베키스탄의 국가 채무(GDP의 31.3%)가 국외 채무(GDP의 27.7%)를 포함하여 안정적인 수준에 이를 것이다.

 

세계 은행과 국제 통화 기금의 부채 안정성 분석에 따르면, 우즈베키스탄의 경제적 부채 수행 잠재력은 경제적 잠재력 측면에서 강력하며, 위 국가들에서 국외 채무의 기준은 국내총생산의 50% 정도 달하여도 된다,

 

2020년 1분기에 국가 채무 잔액의 증가 형성 주요 요소들은 우즈베키스탄 정부의 이름으로 서명된 국외 채무 협정들에서 받아들여진 금액이 200만 달러이고, 국가 보증을 토대로 서명된 국외 채무 협정에서 받아들여진 금액이 400만 달러이며, 7,000억 솜의 양으로 국가 채권이 발행하는 것과 2,500솜의 가치의 국내 채무를 처분하는 것의 결과로 국가의 채권이 4,500억 솜에 달한다.

 

출처 :



작성일 : 2020. 06. 15

조회수 0회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