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ICAS HUFS

[우즈베키스탄] AGMK, Yoshlik I 필드 조성을 위한 철도 인프라 건설 착수




Almalyk 채광야금학 콤바인 (AGMK) 이 Yoshlik I 필드 조성을 위한 철도 인프라 건설에 착수했다고 해당 기업의 언론실이 전했다.

새 필드 조성 프로젝트의 총 비용은 약 17억 미국 달러이며, 해당 프로젝트는 2029년 연 광석 생산량 2천 3백만 톤, 2035년 3천 5백만 톤 도달을 예정으로 하는 두 단계로 나뉘어 진행될 것이다.


“채석장 철도 인프라는 현재 건설 중입니다. 2019년 1월에 250미터의 철도 트랙이 설치되었고, 2월에는 또 다른 350미터가 이에 추가되었습니다. 이 노선의 최종 길이는 2.4킬로미터가 될 것입니다. 어떤 지역들에서는 토양층을 7-9미터 낮추는 것이 적하된 철도 차량이 하역장으로 솟을 수 있어 많은 업무가 예상됩니다.” 라고 철도 제1센터 (철도 워크숍) 부차장인 Ulugbek Kasymov가 말했다.


게다가, 그의 말에 따르면 Kalmakyr, Koltsevaya 철도역 그리고 그 사이의 철도선 재건설은 해당 시설들이 전기 차축 카운팅 시스템과 마이크로프트세서 집중화용 현대적 장비들을 장착하는 동안 이루어질 것이다. 이는 열차 안전을 보장하고 처리량을 증가시킬 것이다.

Yoshlik I 필드가 조성됨에 따라, Novoporodnaya, Karyernaya, Yoshlik 그리고 Novy Dizezd 와 같은 새로운 철도역들이 현대 장비를 갖춘 채 개설될 것이다. 예를 들어, 올해 3분기 가량에는 Kalmakyr 광산 부서의 Yoshlik 광산 공동 사업체가 Novoporodnaya 역 건설을 위한 노선을 마련할 계획이다.


“무엇보다도, Yoshlik I 채석장은 새로운 현대 철도 장비를 갖출 것입니다. 5개의 TEM18DM 시리즈 기관차, 116개의 2BC-105 덤프카 (덤프트럭), 4개의 호퍼 디스펜서 (파괴된 석조를 위한 덤프트럭), PRM-5U 침목 교환 기계와 다른 기기들을 이미 확보했습니다. 가까운 미래에는 견인 장치, 인양 능력 80톤의 철도 크레인, 연락망 수리용 자동 기관차 등이 도래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새 철도 장비의 대부분은 올해 구매할 예정입니다”, 라고 전했다.


이 프로젝트 덕분에, 우즈베키스탄 내에서는 가공 시설에 자체 채석장과 가공 단지를 갖춘 공장, 황산과 산소를 생산하는 구리 제련소가 나타나게 되었다. 매년 3천 5백만 톤이 넘는 광석이 이곳에서 채굴되고 가공됨으로써, AGMK의 구리 및 귀중 광물 생산 증가를 가능하게 할 것이며 해당 시설 부서들의 정기적이고 안정적인 활동 또한 이루어질 것이다.


한편, Almalyk 채광야금학 콤바인은 우즈베키스탄의 유일한 구리 생산소로서 정제된 구리, 아연 금속, 몰리브덴, 납 농축물과 기타 제품들을 생산한다.


AGMK는 우즈베키스탄에서 은 생산의 90%와 금 생산의 20%를 차지한다. 2018년 8월부터 해당 기업의 국가 지분은 외국 기업 SFI 매니지먼트 그룹의 수탁 관리로 이전되었다.




작성일 : 2019. 03. 26

조회수 0회

최근 게시물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