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ICAS HUFS

[카자흐스탄] 올해 카자흐스탄으로 온 이민자 수, 51퍼센트 급증




Ranking.kz 포털에 따르면 이민자들의 대다수가 망기스타우 (Mangistau)주에 정착했다: 1년 동안 2400명으로, 53.9% 증가하였다.

그 다음 알마티(2,100명, 67.1% 증가), 알마티주(1,400명, 8.4배 증가) 순이다.

이민자들이 가장 적게 정착한 지역은 크즐오르다(Kyzylorda )주다.

연초부터 12명만이 왔었고, 1년 전에는 7명 뿐이었다.

많은 사람들이 카라간다(Karaganda)주를 떠났다.

이는 1년 전보다 31.5% 감소된 수치인 2,500명이다.

코스타나이,(2,400명, 6% 감소) 그리고 파블로다르(2,300명, 14.8% 감소) 주가 그 뒤를 이었다.

크즐오르다 주를 떠난 사람의 수가 가장 적었다.

불과 42명으로 1년 전에 비해 28.8% 감소했다.

올해 자국으로 989명의 기술자, 516명의 경제학자, 351명의 교육학자, 219명의 의료종사자, 130명의 법률 전문가, 106명의 건축 및 건설업 종사자, 70명의 농축산업전문가들이 왔다.

자국을 떠난 사람들 중 3,500명의 기술자, 1,600명의 경제학자, 1,000명의 교육학자, 542명의 의료종사자, 378명의 법률 전문가, 218명의 건축 및 건설업 종사자, 159명의 농축산업전문가들이 직업을 얻었다.

올해 우즈베키스탄에서 온 사람들의 수가 가장 많았다.

이는 4,800명으로 1년 전보다 한 번에 88.8% 증가한 수치이다.

뒤를 이어 러시아와 투르크메니스탄이 2위와 3위를 차지했다.

키르기스스탄과 중국도 상위 5위 안에 들었다.

카자흐스탄에서 러시아로 이주한 사람들이 많았는데, 이는 1년 전에 비해 21.4% 감소한 16,600명이다.

그 뒤로는 독일, 미국, 폴란드, 그리고 우즈베키스탄 순으로 이어갔다.


번역: 유정민 

출처: Биыл Қазақстанға келген иммигранттар саны бірден 51 пайызға өсті: 2022 жылғы 28 қараша, 15:06 - inform.kz жаңалықтары



작성일 : 2022. 11. 28


조회수 0회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