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ICAS HUFS

[터키] 터키 국방 공업, 국가 발전




3월 2일 터키 부통령은, 터키가 지역 및 국내 방위 산업이 현재 터키 총 국방의 65%를 충당하고 있으며, 향후 미래에 더욱 큰 발전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Fuat Oktay 부통령은 방위 산업체 Turkish Aerospace Industries(TAI)가 개최한 정상회담에서 "우리는 방위 산업 분야의 발전을 일구기 위해선 국내 자원을 효과적이고 생산적인 방법으로 활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부통령은 터키가 오스만 시대부터 독립 전쟁에 이르기까지 풍부한 화기 역사를 가지고 있으며 이러한 모습은 현재까지도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터키 본토는 지정학적 위치 및 전략적 의미 때문에 방위 기술을 향상시킬 필요가 있다. 해외 의존도가 과거 앙카라에 위해가 간 적이 있기 때문이다. Oktay 부통령은 74년 사이프러스 평화 작전 당시 무인 항공기 무기력화와 화기 금수 조치를 인용하며 이와 같이 말했다.

 

2000년 이래 터키는 불철주야 국방 산업을 발전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

 

“국내 방위 산업업체 생산 속도는 약 15%에서 65%로 증가했습니다. ATAK [T-129] 헬리콥터의 경험을 토대로 우리는 중량급 헬리콥터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습니다.” 부통령은 말했다.

 

"2023년 첫 번째 항공기를 격납고에서 꺼내 2026년에 하늘에 띄울 것이며, 2031년에는 재고를 둘 것입니다."

 

터키는 현재 국방 기술 분야에서 600개가 넘는 국가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다.

 

그는 "2002년에 우리는 방위 및 항공 산업제품을 2억 4800만 달러에 수출했고, 2018년에는 8배가 넘는 2억 3500만 달러에 달했습니다"면서 "충분하지 않습니까?"라고 덧붙였다.

 

Oktay 부통령은 앙카라의 요구와 목표에 따라 국가의 장기 목표에 부합하는 터키 방위 산업을 자국기술과의 연결점을 통해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발전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작성일 : 2019. 03. 02

조회수 0회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