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ICAS HUFS

[아제르바이잔] 긴축 공급, 높은 수요로 인한 석유 가격 상승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중동의 석유공급에 대한 우려로 월요일(10월 23일) 국제 유가가 상승했고 미국 시장은 석유 공급 긴축의 징후를 보이고 있는 반면, 아시아 지역의 석유 수요는 지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유가의 국제 기준인 브렌트 원유 선물 (Brent crude futures) LCOc1의 가격은 지난 달 마감 대비 15센트 (0.26%) 오른 0131GMT 기준 57.90달러였다. 미국 서부 텍사스 중질유 (WTI) 원유 선물 CLc1은 배럴당 52.13달러로 29센트 (0.56 %) 상승했다.

 

  리브킨 증권(Rivkin Securities)의 투자 분석가 윌리엄 오롤린(William O'Loughlin)은 "쿠르드 지역에서 발생할 수 있는 공급 차질로 인해 유가가 50 달러를 넘고 있다."고 전했다.

 

  “미국 오일 생산량은 최근 몇 개월 만에 두 번이나 허리케인에 의해 영향을 받았고, 원유 시추 장비의 수는 3주 연속 감소했다.”고 덧붙였다.

 

  미국이 시장 내 석유 공급을 긴축하고, 정부군 - 쿠르드족 무장 단체 간의 분쟁으로 인한 이라크 내 석유 유통 수준의 감소하며, 석유 수출국기구 (OPEC)와 비 OPEC 생산자 간 시장 긴축 위한 협상의 일환으로 생산이 보류되고 있는 상황에서 많은 사람들은 유가를 책정하기 위해 수요에 크게 의존하게 될 것이다.

 

  아시아의 주요 성장 지역에서의 소비는 세계 1위, 3위 수입국인 중국과 인도에서 특히 강한 수준으로 유지되고 있다. 중국의 석유 수요는 여전히 강세를 보이고 있어 1일 평균 850만 배럴 (bpd)을 기록하고 있다.

 

  “중국의 원유에 대한 탐욕스런 식욕을 자극하는 세 가지 주요 요인은 국내 생산 감소, 독립 정유 회사들의 수입 및 수출 접근성 확대, 전략적 석유 매장량 확보이다.”라고 영국의 바클레이 은행(Barclays bank)이 지적했다.

 

  인도의 석유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인도는 9월에 하루 488만 배럴의 석유를 수입했다. 몇몇 정유사들은 지역 연료 수요의 증가를 충족시키기 위해 방대한 정비 작업 후 가동을 재개하기도 했다.

 

  석유 시장의 긴축 상황을 고려할 때, 많은 분석가들은 석유 가격이 더 오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우리는 연말까지 유가가 10% 상승할 것으로 예측합니다. 우리는 석유 부문에서 강력한 입지를 확보하기 시작했습니다."고 전했다.


출처 : en.trend.az



작성일 : 2017. 10. 23

조회수 0회

최근 게시물

Comments


bottom of page